환율 때문에………….

환율 때문에…… 대한민국 부동산 폭등 합니다 정부가 한국은행이 금리를 내릴 수 밖에 없고…물가는 오르고….인플레이션이 오면서… 또한, 외국돈은 울나라에 엄청 들어오고….. 정부는 수출이 침체되니 또 내수부양을 할 수 밖에 없어…… 부동산이 폭등하게 되는 매카니즘 입니다………………………………………. 한국 부동산 시장에 보이지 않는 손이 하늘에서 광명을 내려 주시고 계십니다 폭락이덜 완전 돌아 버리는 팩토링 코스가 됩니다아내모 폭락이덜 집 팔아 주식허다 전셋값은 전나 오르고 …주식 투자 한 것은 수억씩 손실 보고금 투기 헌 거슨 반토막 되엇는 디 ………………부동산은 폭등을 허니…….. 울 폭락이덜 뚜껑 열리고.. 스팀 나구.. 돌아 버리니….워쩐대유~~    우선적인 원인은 전세계적으로 유동되는 달러가 많아져서~ 달러의 가치도 하략하였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가장 큰 원인은 현재 미국을 비롯하여달러화의 약세에 기인한다고 할 수 있죠~환율이란 어떤 통화 한 단위로 다른 통화를 얼마만큼 바꿀 수 있는가를 나타내주는 지표입니다.또한 한나라의 통화와 타국 통화와의 교환비율이며 외국환 시세(rate of foreign exchange), 외환시세라고도 합니다. 이는 각 통화의 가치를 결정하는 바로미터가 되죠. 따라서 대미달러 환율이란 1달러로 우리나라 원화를 얼마만큼 바꿀 수 있는가를 나타내 줍니다.대미달러 환율이 떨어진다는 것은 우리나라 원화가 미달러화에 비해 상대적으로 가치가 치솟는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경제학에서는 이를 원화의 평가절상이라고 합니다. 평가절상이 가져다주는 긍정적인 효과로는 우선 우리의 국제적인 영향력 강화를 들 수 있죠. 돈의 가치가 높아지면 국제 금융시장에서 우리의 영 향력도 그만큼 높아지고 또한 물가안정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죠 수입물가가 그만큼 싸지기 때문에 외채를 갚는 데도 부담이 줄어듭니다. 하지만 반대로 부정적인 효과로는 수출둔화와 핫머니의 유입을 들 수 있죠. 핫머니의 유입은 통화관리에 큰 부담이 됩니다. 평가절상은 또 해외투자를 둔화시키는 부작용을 낳기도 합니다.해서 지나치게 떨어지면 국가가 개입해서 환율방어를 하기도 합니다.한가지 망각하고 있는 사실이 있는데 우리나라는 엠비정부 고환율 정책으로 지난 오년간 줄기차게 환율을 1200 원대로 유지하기 위해 세금 쏟아 부어 가며 정책적으로 지원해 줬다는 것입니다. 그 결과가 현재입니다. 대기업은 사상 초유의 흑자를 기록하고 있으나, 서민층은 엄청난 고통을 겪고 있습니다. 서민들은 상대적으로 부자들보다 현금자산 비중이 높습니다. 돈 가치가 떨어지면 고생하는 이유가 그래서입니다. 인위적인 환율부양은 그동안 많이 했으니, 이만 만족함을 알고 그만했음 하는 바램입니다.물론 중소수출기업도 영향을 받겠지요.그러나, 한국에 외국에까지 수출하는 중소기업은 극히 드뭅니다. 대부분 대기업 하청업체죠. 그리고, 제가볼때 지금 환율가지고 언론 플레이 하고 있는 것은 절대로 중소기업은 아니고 대기업입니다.환율은 국민대다수인 95%의 소비자 입장에서는 낮은것이 좋고 5%인 대기업 수출업체 입장에서는 높은 것이 좋습니다만 정부는 95%인 소비자 보다는 5%인 수출기업편을 듭니다 왜냐하면 정부는 외환보유고를 높여서 체면을 세워서 정권연장의 도구로 이용할려고 하다보니 대기업의 요구사항을 다 들어줘야하므로 애끚은 소비자만 피해를 입게되는 형편입니다대기업체의 근로자들이 막무가내로 봉급을 올려달라고하니 제품의 생산원가에 미치는 영향을 핑게로환율을 내리지 못하는 것입니다만 근로자의 인건비가 제품의 원가에 미치는 영향은 20% 이하 정도밖에 되지 않으며 이것도 근로자의 생산성을 높이면 흡수할수 있는 것을 그렇게 하지 못하고 있으며 나머지 40%의 원자재(수입품)는 환율이 떨어지면 더욱 낮은 가격으로 생산할수 있어서 좋으나나머지 40%는 회사의 경비및 이익이니 회사에서는 안정적 자금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무조건 환율을 높게 유지해달라고 정부를 압박하고 있으므로 소비자인 서민만 고 환율 덕분에 피해를 입고 괴로울 뿐입니다엠비정부 들어서서는 더 더욱 대기업 살리기가 기승을 부리고 있엇든 것 같습니다일인당 GDP 2만불 이면 평균 4인가족의 수입이 8만불로서 년간 8천8백만원인데 정말 이렇게 되는 국민중의 95%인 서민이 몇가족이나 될까요 ?? 영원한 그림의 떡이 아닐까요??******환율이 폭락한다는 것은 원화의 가격이 급등한다는 의미입니다. 원화가격이 상승하면 일반적으로 해외자금이 우리나라로 많이 유입되기 때문에, 환율자체만 고려한다면, 국내 유동성이 늘어나서  이로 인해 국내 부동산 가격은 상승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과거 일본의 사례를 보면 85년 플라자합의 이후 엔화 환율이 떨어지자(엔화 가치상승)  해외자금의 일본 유입으로 일본의 주식시장과 부동산 시장이 많이 상승했습니다.  물론 이후 거품을 줄이기 위해 일본 중앙은행이 금리를 올린 후에 일본이 주식시장과 부동산시장은 폭락했지만요… 즉, 환율 하락은 부동산 시장에는 긍적적인 요소로 작용할 수 있습니다. 환율외에 부동산에 영향을 주는 중요한 사항은 이자율(금리)입니다.  시중금리가 낮을 수록 부동산 가격에는 유리한 영향을 미칩니다.  현재 우리나라를 비롯해 세계 각국은 저금리 정책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원칙적으로 금리가 낮은 상황이 지속되면  부동산 시장에는 좋은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결국 환율이 떨어지는 상태에서 금리도 낮다면  부동산 가격은 오를 수 있는 기반을 닦아놓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   지금 금값이 많이 낮은거 같습니다  여기에는 많은 요인들이 있겟지만 제가 보는 시각에서 말씀드리겠습니다.. 재테크 에는 4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부동산 주식 환율 금 근데 이것들은 이상하게  오르고 내리는데 법칙이 있습니다. 부동산과 주식이 오르면  환율과 금값이 떨어지죠  지금이 그런 상황입니다 주식은 1900포인트를 넘은지 꽤됫고 부동산도 소리없이 오르고 있습니다.  그리고 환율은 무슨 정책에 의해선가 1000원 대에 있습니다 그래서 당연히 금값도 낮습니다.금 한돈 내가 팔때 16 마넌이 안되구 있으니깐여 부동산이나 주식의 가격이 내려가면  그때 금값이 오를겁니다.  그게 짧게는 몇개월 일수도 있고 길게는 몇년일수도 있습니닼ㅋ